제가 중국을 떠나온지도 벌써 4개월째 인데요, 제가 중국을 떠나기 전 가장 'hot'했던 비즈니스 영역 꼽아 보라고 하면 '공유경제'가 가장 먼저 떠오릅니다.




그 중에서도 가장 'hot' 했던 영역은 '공유자전거' 인데요, ofo와 mobike를 필두로 수십여개의 공유자전거 업체가 생겨났죠. 그리고 공유자전거 덕분에 사람들은 자전거 도둑맞을 걱정 없이 자전거를 타게 되었는데, 일부 자전거 공유 업체들은 자전거 도둑들 때문에 속앓이를 해야 했습니다.


mobike 같은 경우엔 자동 잠금장치를 사용하고 있었기 때문에 어느정도 괜찮았는데, 수동 잠금장치를 사용하고 있던 ofo의 자전거는 많은 자전거 도둑의 타겟이 되었습니다.


이러한 문제들로 인해 지금은 ofo도 잠금장치 시스템을 변경하였지만, 과거에는 도둑들이 훔치기에 딱 좋은 시스템 이었거든요. 자전거에 있는 QR코드를 스캔하면 자전거의 비밀번호를 보내주는 시스템 이었는데, 자건거 별로 이 비밀번호가 동일 했었습니다. 


그래서 자전거 비밀번호를 알아낸 후에 자전거 이용을 종료하고, 다른 사람들이 QR코드를 스캔하지 못하도록 자전거에 부착된 QR코드를 지우고, 공유자전거가 아닌 자기만의 자전거로 ofo자전거를 이용하는 사람들이 종종 있었죠. 비밀번호도 변경되지 않았기 때문에, 한번 비밀번호를 알아낸 다음엔 스마트폰으로 QR코드를 스캔해서 돈을 낼 필요없이 그냥 자기 자전거 잠금장치 풀듯이 수동으로 잠금장치를 해제해서 타고 다닐 수 있었죠. 심지어 어떤 공유자전거는 개인용 자물쇠가 걸려 있기도 했죠...


급하게 자전거 타야하는데, 겨우 발견한 자전거에 이렇게 개인용 자물쇠 등이 걸려 있으면 참 황당했던 기억이 있네요ㅎ 공유자전거 숫자만큼이나 공유자전거를 이용하는 인구도 많아서... 출퇴근 시간엔 공유자전거 찾기가 생각보다 힘들었거든요ㅎ



+ 일부 중국인들이 이렇게 공유자전거를 훔치기는 했지만, 제 주변의 많은 중국인들은 이런 행동을 잘못된 것이라고 생각했고, 또 이런 일이 발생하는 걸 부끄러워 했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Roynfruit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peterjun 2017.09.14 00: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서울에도 이런 시스템이 공공시설로 설치가 되어 있어요.
    처음엔 많이 이용할까? 라는 의구심이 들었는데..
    자전거가 모자랄 정도로 많이들 이용하더군요.
    설마 훔쳐가는 사람도 있을까? 생각을 해봤는데...
    중국에선 그런 일들이 있었군요. ㅠ

  2. Deborah 2017.09.14 01: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조심해야겠는걸요. 악의로 행동하는 사람들 때문에 선의의 사람들이 피해를 보네요.

  3. sword 2017.09.14 08: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국에서 초반에 공유 자전거가 생겼을때의 부작용 그대로..
    어쩌면 어느정도 산업과 의식이 자리잡기 전에 어느 나라나 생기는 일 같다는 생각이 듭니다 ^^

  4. 베짱이 2017.09.14 11: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예전에 자전거 무덤이라고 중국 사진을 본적 있는데...
    공유경제가 중국의 공산주의 사상이랑 맞닿아서 공산당이
    이런 걸 많이 장려했다가 쓰레기를 엄청 만들었다는 게 생각나네요.

  5. 멜로요우 2017.09.14 19: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중국 사람들이 어떻게 보면 머리가 좋기도하지만 너무 이기적이긴하네요 ㅠ 나라망신일텐데 계속 이어지고 있나보네요ㅠ

  6. 귀여운걸 2017.09.15 15: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허걱.. 정말 무서운 나라네요..
    중국 가면 아주 조심해야겠어요~

 

 중국엔 사람이 참 많다. 자전거와 전동차(디엔동츠어)도 많다. 어딜가나 자전거와 전동차를 위한 주차장이 있고, 그 주차장은 항상 만차이다.

 

 자전거와 전동차만큼 많은게 또 있다. 바로 자전거와 전동차를 훔치는 도둑!

 

 새것처럼 보일수록, 비싸 보일수록 도둑들의 타겟이 되기 쉽다. 그래서 많은 사람들이 중고 자전거나 값싸보이는 자전거를 산다. 중국에 처음 온 외국인들은 이왕이면 이라는 생각으로 멋져 보이는 자전거를 사는 경우도 종종 있지만, 중국을 조금이라도 경험한 외국인들은 대부분은 중고 자전거를 사거나, 새걸 사더라도 비싸보이는 건 사지 않는 경향이 있다.

 

 

 사실 전동차는 알람 기능도 있고 해서 전동차를 노리는 도둑은 별로 없을 거라 생각했는데, 얼마전에 북경 오도구에 주차해놓은 전동차를 도둑 맞았었다.

 

 3~4시간 정도 밥먹고 쇼핑좀 하다가 공영주차장에 가보니 내 사랑스런 전동차가 보이지 않았다. 말그대로 순간 '벙'졌다.

 

 함께 있던 중국인 친구가 우선 경찰에게 알리자고 해서 근처 파출소에 갔다. 사실 파출소로 걸어가는 동안 거의 모든 희망을 포기했었다. 번호판이 있는 것도 아니고, 똑같은 모양의 전동차가 한두대 있는 것도 아닌데 찾기는 글렀다는 생각이 들었다. 파출소에 도착하니 경찰들도 다시 찾기는 힘들지 않겠냐며 나의 마지막 희망조차 헛된 것임을 깨우쳐 주었다.

 

 본부 파출소에서 또다른 경찰이 온다고 해서 친구는 파출소에서 대기하고, 나는 내 전동차에 '삐' 소리를 낼 수 있는 열쇠를 들고 오도구를 한바퀴 돌았다. 계속 버튼을 클릭하며...

 

 

 그러던 와중에 갑자기 어디선가 '삐'소리가 들렸다. 믿기지 않아서 다시 눌러보니 또 '삐' 소리가 들렸다. 그렇게 내가 누를 때마다 '삐'소리가 들렸는데, 정작 내 사랑스런 전동차는 보이지 않았다.

 

 주변을 둘러보니 창고 하나가 있어 가까이 다가가 다시 버튼을 눌러보니 그 창고안에 분명히 내 전동차가 있었다. 기쁘기도 하지만 누군가 나를 갑자기 덮칠 것같은 두려움도 있어서 파출소에 있던 중국인 친구에게 바로 전화를 했다.

 

 

 그 창고는 두개의 상점 중간에 있었는데, 친구와 경찰관이 와서 누구 창고냐고 물어보는데 서로 옆가게의 창고라고만 했다. 결론적으론 음료수가게 창고였는데, 음료수 가게 직원이 자기는 모르는 일이고 창고 열쇠도 없다고 끝까지 우겼다. 내 전동차가 분명히 이 안에 있는게 확실한데 그 누구도 창고문을 열어주지 않는 상황에 화가 났었다. 안달이난건 나와 내 친구 뿐이었다.

 

 어쨌든 경찰이 30분 정도 그 음료수 직원과 이야기 한끝에 창고문을 열어보니 역시나 내 전동차가 있었다! 물론 음료수 가게 직원은 끝까지 자기는 모르는 일이라고 했고.

 

 어쨌든 그렇게 전동차를 돌려 받고, 파출소에 다시 가서 인적사항을 남기고 내 전동차를 타고 돌아오는데 순간 소름이 끼쳤다! 그 음료수 직원이 도둑놈이란 확신이 순간 들었기 때문이다!

 

 분명 그 창고는 아무 것도 안보일 정도로 정말 어두웠고, 그 사람이 내 전동차를 훔친게 아니라면 앞바퀴에 내가 보조 자물쇠로 잠가 놓은 걸 몰랐을텐데 창고에 들어가자마자 앞바퀴에 보조 자물쇠 풀어야 하니까 열쇠 달라고 했었던게 생각이 난 것이다!!!

 

 그리고 오도구는 한국 대학로처럼 대학생 포함한 사람들로 항상 붐비는 곳이다. 그리고 내 전동차 앞 바퀴에 그대로 보조 자물쇠가 걸려있던 걸로 봐서 내 전동차를 2-3사람 정도가 들어서 창고로 옮겼을 것이고, 그 들어서 옮기는 동안 경보음이 계속 울렸을 텐데, 그들이 그러는동안 그들을 멈추거나 뭐라한 사람이 아무도 없었으니 그렇게 당당하게 도둑질 했을거란 생각에 다시 한번 소름!

 

 

 마치 오늘의 일기처럼 잡다하게 이야기가 길어졌는데, 이 글의 결론은 아래와 같이 스스로에게 다시 한번 주의를 주는 것이다.

 

 1. 중국에는 자전거와 전동차 도둑이 많기 때문에 항시 조심해야 한다!

 2. 도움이 되든 안되든 우선 어떤 일이 생겼을 땐 우선 경찰에게 알리는게 좋다! 중국인 친구말로도 외국인일 경우 경찰이 더 적극적으로 도와준다고 한다. 왜냐하면 외국인에게 중국에 대한 안좋은 인상을 남기기 싫어서!

 3. 내가 종종 사먹던 음료수 가게 주인이 도둑이었다! 내 전동차 다시 찾은지 얼마 안되서 아는 형의 전동차도 오도구에서 도둑 맞았다. 정말 어디서든 조심하자!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Roynfruit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좀좀이 2014.12.04 16: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래도 다시 찾으셔서 다행이에요...그런데 도둑은 잡지 않고 그냥 전동차 되찾은 것으로 모든 것이 마무리 된 것인가요?

    • Roynfruit 2014.12.06 11: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경찰관이 더 알아보고 도둑 잡게 되면 연락준다고 했는데 아직 연락이 없네요. 심증은 있지만 물증이 없어서 그런것 같습니다.

  2. MCN황태자 2017.04.27 19: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머 그래도 찾으셔서 다행이에요! 정말 소름이 쫘악 돋네요! 중국가면 조심해야겠다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