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주 시드니는 4월 부터는 원래 가을이라고 했는데... 아직도 많이 덥네요ㅎ 뭐, 그래도 그 덕분에 매 주말마다 바다로 놀러가고 있는데요, 제가 갈 때마다 '이번이 올 여름의 마지막 바다수영일 수도 있으니까 열심히 해야 해!' 라고 말하다보니ㅋ 친구들이 저한테 너 그 말만 2월 말 부터 한달 넘도록 하고 있다고ㅋㅋㅋ




열심히 논 후엔 잘 먹어야죠ㅋ 그래서 요즘 식비로 나가는 지출도 만만치가 않습니다ㅠ 어제는 또 갑자기 '급' 매운족발이 땡겨서 리드콤에 위치한 한인식당인 '또오세요'에 다녀왔습니다ㅎ 한인식당이기는 하지만 시드니에 있는 식당 치고는(?!) 이름이 참 정겹지 않나요?ㅋ '또오세요~'




이런저런 한식들을 많이 판매하고 있지만, 제가 생각하는 이곳의 대표음식은 보쌈, 족발, 그리고 만두 입니다ㅎ 사실 이곳은 족발 보다는 보쌈이 더 맛있는 것 같기도 한데ㅋ 어제는 매운족발이 땡겨서 간거라 매운족발을 주문했습니다ㅎ




식당내부는 정말 그냥ㅋ 한국에 있는 동네식당 분위기ㅋ




반찬도 깍두기랑 배추김치 딱 2개로 단출. 하지만, 김치가 매우 신선하고 맛있습니다ㅎ 어제도... 매운족발 나오기를 기다리면서... 공기밥 절반을 김치로만 비웠...




오늘의 주인공! 매운족발ㅎ 떡볶이는 쫄깃쫄깃하고, 고기는 매콤달콤하고ㅎ 그런데 약간 양념치킨 소스의 느낌이 났...ㅋㅋ 뭐, 어쨌든 맛있었습니다ㅋ 뼈 없는 매운족발이라 먹기도 편했구요ㅎ 다만... 엄청 맵지는 않았던게 저에겐 단점 포인트로 작용!ㅋㅋㅋ 운전 때문에 술을 한잔도 못 마신 것도 아쉽...ㅠ 족발엔 소주 한잔을 딱~ 해줘야 하는데 말이죠ㅎㅠ




이렇게 부르스타 위에 올려줘서ㅋㅋㅋ 계속 따뜻하게 먹을 수 있었던 것도 좋았어요ㅎ 같이 간 친구랑 둘이서 먹기엔 양도 정말 많았구요ㅋㅋㅋ 4명은 먹어도 될 양ㅋㅋㅋ




그래서 그런지 계산대에 이런 문구가 붙어 있더라구요ㅋㅋㅋ '저희가게 음식량이 워낙 많아서 컨테이너 소비가 많습니다' ㅋㅋㅋ 배가 부르기 전까진 '에이, 그냥 컨테이너 박스 가격 받을려고 핑계거리 써놨구만...' 이라고 생각했는데ㅋㅋㅋ 먹다보니 진짜 양이 많긴 많더라구요ㅋㅋㅋ




그래서 결국 저도 다 먹지 못하고ㅋㅋㅋ 이렇게 두 개의 박스에(!) 음식을 담아왔습니다ㅋㅋㅋ +사실 양도 진짜 많았고ㅋㅋㅋ 술 없이 먹기엔 조금 느끼한 감도 없지 않아 있더라구요ㅋㅋㅋ 오늘은 집에서 이거 데워서 술 한잔 하면서 먹어야 겠습니다ㅎ


Posted by Roy nfruit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peterjun 2018.04.08 01: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쉬움을 포장해온 걸로 달래는 것도 좋겠네요.
    매운 족발에는 소주가 빠지면 섭섭한데.... ㅎㅎ
    생각보단 덜 맵군요.
    매운 음식 정말 잘 드시는 것 같아요. ^^

  2. _Chemie_ 2018.04.08 03: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싸온 음식 데워서 술한잔 하며 먹을 때는 또 그 나름의 매력과 맛이 있지요ㅋㅋ
    매운 족발 먹어본게 정말 오래전인거 같아요ㅠㅠ
    맛있어보이네요!
    가게 이름도 정감가고 좋구요ㅋㅋ

  3. sword 2018.04.08 10: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주얼이 좋은건 둘째고 양 진짜 많네요 -0- ㄷ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