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척이나 바빴던 한주가 끝나가네요ㅎ 뭐, 정신 없이 바쁘긴 했지만, 심야영화도 한편 봤습니다!




한국 인터넷에서도 무섭다고 난리가 난(?!) '애나벨2, 인형의 주인 (Annabelle: Creation, 2017)'을 보고 왔는데요, 리뷰를 보면서 너무 많은 기대를 했던 탓일까요? 영화를 보면서 팝콘을 날릴 정도로 무섭진 않았어요ㅋㅋㅋ 하지만, 보는 동안 여러 차례 '매우 깜짝' 놀랐던 건 인정합니다ㅋㅋㅋ




그리고 사실 영화를 보면서 보다는 영화를 본 이후에 조금 더 무서웠습니다ㅋㅋ 포스팅을 하고 있는 지금도 영화 내용이 갑자기 생각나서 기분이 살짝 안좋아졌어요ㅋㅋㅋ 애나벨2에 나오는 악령의 행동방식 등이 기존의 악령들과는 달라서... 실제로 갑자기 귀신 같은게 나타나거나 하면 어떡하지 라는 생각이 들거든요;;;




근데 생각해보면 애초에 왜 이렇게 무섭게 생긴 인형을 만들었는지!!!




그리고 애초에 왜 이렇게 섬뜩해 보이는 외관을 가진 집에서 생활을 할 생각을 했는지 이해가 가질 않습니다ㅋㅋㅋ 그래서 유튜브에서 봤었던 이 영상이 생각났죠ㅋㅋㅋ 


 



뭐, 어쨌든 '애나벨2, 인형의 주인'은 생각만큼 무섭진 않았지만, 그건 제가 인터넷에서 본 리뷰들 때문에 너무나 많은 기대를 했기 때문이고, 상당히 괜찮은 공포영화 였던 건 맞는 것 같습니다ㅎ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Roynfruit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여행하고 사진찍는 오로라공주 2017.08.20 06: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사진만 봐도 너무 무서운데... 무서운거 잘 보시나봐요 ㅎㄷㄷㄷ

  2. *저녁노을* 2017.08.20 06: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공포영화로군요.

    리뷰로 대신하고 갑니다.

    즐거운 휴일 되세요^^

  3. sword 2017.08.20 13: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니 외딴집은 그냥 싸서 들어갔을 수도 있단 생각이 들긴 하는데요...


    동영상 엄청 웃기네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아시아인들은 절대 안저런다고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맞아요 ㅋㅋㅋㅋㅋㅋㅋㅋ
    자막까지 있는 영상 사랑합니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4. peterjun 2017.08.20 23: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저 깜짝깜짝 놀래키는 영화 못봐요. ㅠㅠ
    심장이 떨어질 것 같아서....